보는이야기2013.04.09 00:30

 

 

신하균 주연의 런닝맨은 동명의 프로그램 때문에 어딘지 코믹한 느낌을 풍긴다.

그리고 장르도 역시 액션 코믹에 가깝다.

못난 아빠와 아빠보다 똑똑한 아들, 어리버리한 형사와 좌충우돌 기자, 여기에 야동의 제왕까지..

조합도 참 재미나다.

 

눈이 확 떠지는 놀라운 액션이 중간중간 나오고,

실소를 뿜게하는 개그코드도 있다.

 

여튼 꽤 볼만하다.

Posted by 스피카~!

댓글을 달아 주세요